[04/16] 삼성SDI 주가 전망_ 폴더블폰 관련주 _ 지지와 저항 _ 지지선에서 매수 하기 어려운 이유

우리 과인이라는 특이한 과인라다 과거부터 최근까지 주식의 기본은 America의 뉴욕증시가 상승하는지 하락하는지를 것이었는데 어제 뉴욕증시의 3대 지수가 하락하고 우리 과인이도 오후에는 하락할 줄 알았는데 너무 느릿느릿 코스피가 오르락 내리락하다가 결국 강세로 장을 마쳤습니다.코스닥은 남북경협주에 수급이 집중돼 상승 마감했다(지난주 종가 내기를 한 사람은 괜찮을 것).ㅠㅠ)

>

아무튼 오늘 국내 증시가 왜 그러나 했더니 외국인이 국내선물을 샀다며 지수를 흔들었다.나는 이런 날 사고파는 게 가장 어려운 방향성이 분명하고 거래량이 폭발해야 매수 맛이 뭔지 그래서 무조건 오늘 주가 열기를 더 끌어올렸다. 가는 것은 내용이 좋은 것 같아서, 거드름을 피워서 본인에게 왔습니다.

>

스토리는 나름대로 주식을 더 공부하면서 기본적인 분석을 하고 기술적인 분석도 했지만 정작 관심 종목이 주요 지지선에 와 있는데 버튼에 손가락이 움직이지 않는다.

>

>

거래량이 급등해 양봉이가 자신감을 가지면 당시 추격 매수하는 셈이다.운이 좋으면 당신에게 큰 이익을 줄 자신이 있고, 비정상적인 고율로 주가 하락을 합니다. 그래서 수급이 매우 강한 종목은 살 기회를 주지 않고 장 초반부터 급등하게 됩니다.그렇다고 매번 지지선에서 매수하지 못한 것은 아니다.어떤 차이가 있었냐면 내가 돈을 적게 넣고 리스크를 감내할 때는 지지선으로 매수할 수 있는데 내가 손실을 못견딘 금액으로 매매를 하거나 내가 사려고 했던 주식의 가격대가 이미 높은 가격대라면 12% 하락해도 심장이 뛰고 12%까지 올라도 주가가 다시 내려온 수익이 손본으로 변할까봐 팔릴 것 같았다 따라서 나는 나에게 질문해 보라고 말하고 싶다.스스로는 손실을 가능한 한 투자를 하고 있는 것입니까?만약 내가 손실을 견딜 수 없기 때문에, 조바심이 강해 내 실력에 비해 훨씬 큰 돈으로 매매를 한다면, 과감하게 말하고 싶은 증시는 눈을 뜨고 돈을 빼앗고, 절대로 갚지 않는 깡패 같은 곳입니다.따라서 매일매일 오가의 급등주가 아닌 기본적인 분석과 기술적 분석에 딱 삼성SDI를 분석하려고 합니다.삼성SDI는 2차 전지와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필름을 제조하는 회사라고 합니다. ​

>

영업이익 차트를 보면 거짓없이 오히려 하락세인데 주가는 오르고 있다면 삼성SDI도 결국 기대감으로 상승할 것입니다.어떤 기대가 작용했는가 했더니 삼성SDI는 폴더블폰 관련주라고 하잖아요.

>

그래서 더 찾아봤더니 삼성전자에서 폴더블폰을 8월에 출시할 예정이라고 하니 가장 최근 삼성전자에서 돈을 받고 급히 필름을 제조하고 있을 겁니다.그래서 만약에 폴더블폰이 가장 최근에 1300만 대가 팔렸다.나쁘지 않았는데도 이상 잘 팔리면 당연히 삼성SDI도 수혜를 볼 수 있다는 기대가 작용한 것이다.나쁘면 지지선에 사들이고 8월 전에는 폴더블폰 판매가 어떻게 될지 모르니 적당히 팔면 된다는 뜻이다.삼성 SDI의 인수가격을 알아보자.

>

먼저 대형주의 특성에 대해 말하자면 재료가 있고, 한 번 상승을 시작하면 조금씩 몇 개월 상승합니다.반대로 재료가 별로 없으면 질려서 보합으로 걷거나, 기쁘지 않고 장기 하락을 하니까 진짜 이야기에 오히려 신경을 써야 하는 종목입니다.따라서 1차 인수 가격은 255000원 부근, 2차는 225000원 부근, 3차는 199000원 부근입니다.저항을 돌파하면 지지를 받는 이상적인 형태로 주가가 흐르는 반면 반대로 저항을 돌파하지 못하면 당연히 주가가 하락할 수밖에 없습니다.최근 목표 가격을 살펴보면,

>

첫 번째의 금일의 종가로 270000원 부근입니다 과거로부터 이 가격에 보합되는 저항이 있기 때문에, 그것을 돌파하면 한층 더 상승하지만, 돌파하지 못하면 단기적인 고점이 될 수도 있는 2차 300000원 부근의 나는 솔직히 폴더블 폰이 얼마나 팔릴지 모른다..주변에 폴더블 폰 가지고 다니는 사람도 없고…그래서 목표 가격을 높게 보지 않는다.만약 뉴스를 찾다가 포르폰이 잘 팔리면 당시 목표 가격을 상향 조정해 유리하고 본인도 주가가 급락하면 매입하기가 쉽지 않다.그래서 차라리 수익을 못 내면 못 낸 지지선을 향해 무섭게 하락하는 주식들이 한꺼번에 팔리기보다는 둘을 만드는지 확인하고 내놓자.

>

당일도 마무리는 주식이 나의 미리 계획과 다르게 흘러갈 때는 과감하게 손익을 태우는 것은 금지 —————————————————————————————–아래의 링크입니다.전자책 구매 후 <배송 메시지란>에 이메일 주소를 남겨 결제하시면 결제 확인 후 PDF 파일을 보내드리겠습니다.smartstore.naver.com/wordartist/products/4874517913